멍수짱이

<흑석동 맛집 / 중앙대 > 콩국수 냉면 수제비 본문

음식과 맛집 소개

<흑석동 맛집 / 중앙대 > 콩국수 냉면 수제비

소개하는 멍수짱이 2019.07.13 02:00

안녕하세요. 멍수짱이에요~

오늘은 어제에 이어서 흑석동 맛집을 소개해 보려고해요.

양꼬치를 먹고 후식으로 냉면, 수제비 등이 땡겼어요

아니 배불러서 양꼬치 집에서 나왔는데 나오니까 또 후식으로 뭔가 먹고 싶은거 있죠.^^;;

일행들도 후식이 땡긴다 해서 막차로 가게 되었습니다.

'원조 수목식당'이라는 곳입니다. 이 집은 양꼬치 집 처럼 엄청나게 맛있다는 것은 아니지만

후식으로 간편하게 먹을만한 맛입니다. 멀리서 부터 여기까지 찾아서 올 맛은 아니지만 맛있는 집 정도 입니다.

이런 시장 분위기 좋아요.. 제가 나이가 많은 편은 아니지만 뭔가 동심으로 돌아간 느낌입니다ㅎㅎ

꼭 겪어보지 않은 시대여도 이런 옛스러운 느낌이 좋더라고요.

(검정고무신을 봐서 그런가..?짱뚱이네를 봐서 그런가..?)  이상하게 지금은 편리한게 더 많지만 옛날이 좋네요.

˚。 메뉴

메뉴입니다. 가격은 저렴한 편이에요. 저희는 칼제비와 비빔냉면 물냉면을 시켰어요.

각각 5000원 씩 합니다. 곱배기시 1,000원 추가하면 됩니다.

 

˚。 음식

먼저 라제비에요. 라면과 수제비가 들어 있습니다. 국물은 제가 먹은게 아닙니다.

국물은 왜인지 모르겠지만 항상 저정도로만 주시더라고요~ 근데 또 국물 먹다보면 적당한 느낌이에요.

맛있는 라면국물에 라면과 수제비가 있는 맛이에요. 

비빔냉면과 물냉면은 가격대비 좋은 것 같아요. 둘 다 5000원씩 합니다.

맛있는 비빔냉면과 물냉면 맛입니다. 막 그렇게 어머 너무 맛있다 맛집이다. 이정도는 아닙니다.

그냥 맛있습니다 ㅎㅎ 가끔 오게 되면 냉면이 땡길 때 들를만한 맛입니다.

 

˚。 내부

내부 모습입니다. 참 좋은 의미로 옛날 느낌 나지 않나요? 조그마합니다ㅎㅎ

8시 30분이 되니까 손님을 더 안받으시더라고요.

저희가 마지막으로 와서 마지막으로 나갔어요. 조금만 늦어도 못 먹을 뻔했네요.

그 전까지 꽉 차 있었습니다. 

이 동네 사시는 분들이 간편하게 드시러 많이 오는 것 같아요.

 

그럼 저의 개인적인 총평 (생각)은요.

 

˚。 총평 

가성비 좋다.

맛있다. 동네 사람들이 간편하게 먹으러 많이 오는 듯.

 

제 글을 보시고 맛집을 찾는데 도움이 되셨으면 합니다.

이상 멍수짱이였습니다~

32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