멍수짱이

새끼 길냥이 키우기 _ 냥줍 본문

동물 관련 소개

새끼 길냥이 키우기 _ 냥줍

소개하는 멍수짱이 2019. 6. 29. 03:11
반응형

안녕하세요. 멍수짱이에요~

제가 3일 전에 비 오는 날 새끼 고양이를 주웠는데요. 

상자 속에 있던 이 아기는 아무도 가져가지 않고

새벽 1시까지 혼자 있다는 소리를 들어서 이러다 죽겠다 싶어서 제가 대려 오게 되었습니다.

손바닥 만한 크기로 사료는 먹을 수 있나, 살 수 있을까? 라는 걱정이 들었어요.

먹지를 않더군요.. 울기만 하고 엄마를 찾는 듯했습니다.

그래도 시간이 지나고 다행히 편의점에서 사 온 아기 고양이용 참치를 먹더라고요.

아기 고양이가 다행히 살아줘서 고맙네요.

이름은 찐이로 결정.  찐..이? 많이 고민한겁니다..ㅋㅋ

돌고 돌아서 그냥 사람 이름 따라서 찐이로 했어요.

사람 손을 잘 타서 다행입니다. 완전 아기라 경계를 하지 않고 금방 적응했어요.

다만 너무 쪼그매서 잘 때는 혼자 자도록 철장에 넣어두는데요.

그때 되면 웁니다 ㅜㅜ 근데 우는 것도 너무 아기 같아서 무시할 수가 없어요. 

저희 집 강아지 인데요. 강아지가 엄마인줄 알아요ㅋㅋㅋ( 개털은 제가 짤라서 좀 삐뚤빼뚤하네요 지못미..)

꾹꾹이를 강아지한테 하더라고요.

<강아지한테 꾹꾹이 하는 찐이>

28일 점심에 병원에 가봤는데요. 새끼고양이는 강아지랑 달리 암수구별이 힘듭니다.

강아지는 생식기가 배쪽에 있는 반면 고양이는 항문과 근접하기 때문인데요.

그래서 생식기가 잘 보이지 않고 새끼때는 별 차이가 없기 때문에

수컷인지 암컷인지 분간하기가 쉽지 않더라고요.

그래서 병원으로 가봤습니다.

찐이는 남자래요. 

여기서 제가 알게 된 새끼고양이 암수 구별법 잠시 알려 드리겠습니다.

 

<새끼고양이 암수 구별법>

※찐이 똥고 주의

 

이 고양이 처럼 항문 밑에 어느 정도 간격이 있고 생식기 부위가 동그라면 수컷입니다.

두 알 일명 뿡알은 크면서 나타난데요~

암컷은 찐이와 반대로 항문 밑에 바로 생식기모양이 있고 일자모양이라고 합니다.

 

수컷 고양이 한 마리를 다른 곳에서 기르고 있는데

나중에 함께 키우려고 합니다. 혹시 서열 싸움은 하지 않을까 걱정도 되네요.. 

 

일단은 이렇게 만난 것도 인연인데 아기 고양이가 건강하게 자라주면 좋겠어요.

이상 멍수짱이였습니다~♪

 

<글 정리>

새끼 길냥이 찐이 한달 추정

적응중인 찐이

나중에 다른 수컷고양이와 서열싸움 하지 않을까 약간 걱정

찐이야 일단 건강하게 자라다오~

찐이의 성장

 

고양이 형님의 새끼 냥이 돌보기 _ 굴러온 새끼 냥이

안녕하세요. 멍수짱이에요~ 오늘은 길고양이에서 집냥이가 된 아기 고양이 찐이와 원래 키우던 수컷고양이가 만난 이야기를 소개해 보려고 합니다. 이 수컷 고양이의 이름은 봉구입니다. 봉구는 한살이 된 고양이..

godsi77.tistory.com

 

29 Comments
댓글쓰기 폼